• facebook 바로가기
  • 트위터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RSS 바로가기
상단검색

날짜   :

~

정렬   :

투자 뉴스

2019.01.03
조회수 :
873
경남도, 5천200만㎡ 규모 14개 산업단지 새로 지정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경남도는 올해 5천200만㎡ 규모 14개 산업단지를 새로 지정했다고 3일 밝혔다.

도는 산업용지 수급 안정을 위해 국토교통부와 최종 협의를 거쳐 이러한 산업단지를 지정해 지역경제 활성화 기반을 마련했다.

올해 산업단지 지정은 시·군에서 요청한 17개 지구를 대상으로 입지여건 분석, 입주 수요, 재원조달계획, 사업시행자 자격요건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

국토교통부 수요검증과 조정회의, 산업입지정책심의회 심의 등 3단계 심사와 심의를 거쳐 산업단지로 개발이 가능한 14개 지구를 지정했다.

최근 자금 부족이나 입주 수요 부족 등으로 산업단지 개발사업이 부진한 점을 고려해 올해 신규 대상지는 공공개발이나 민관합동개발, 100% 실수요자가 개발하는 지구를 우선 지정했다.

도는 이번 산업단지 지정으로 2만여명의 고용창출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했다.

현재 도내에는 208개 산업단지가 지정돼있다.

이 중 132개 단지는 조성이 끝나 6천여 업체가 26만3천여명을 고용해 운영 중이고 76개 단지는 개발 중이다.

천성봉 도 산업혁신국장은 "입주 수요가 확실하고 재원조달계획 등이 마련돼 사업 착수가 가능한 대상지가 있으면 국토교통부와 협의해 신규 지정 물량에 추가로 반영할 계획이다"며 "앞으로 조성하는 산업단지는 계획단계부터 융·복합 개념의 스마트산업단지로, 젊은이들이 일하고 싶은 산업 공간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bong@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9.01.03)

다음글
외국인직접투자 역대최대 269억달러…중국 투자 239% 급증
이전글
올해 과학기술·ICT 분야 R&D에 4조3천억원 투입

공유하기

  • Facebook
  • Twitter
  • Twitter
  • Print
PRINT

추천 컨텐츠

IK 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