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바로가기
  • 트위터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RSS 바로가기
상단검색

날짜   :

~

정렬   :

투자 뉴스

2019.04.03
조회수 :
257
싱가포르 물류회사, 평택 포승지구에 200억 투자


(수원=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황해경제자유구역청(이하 황해청)은 싱가포르 청과물 물류회사인 S사가 경기도 평택 포승지구(BIX)에 200억원을 투자, 물류센터를 조성한다고 3일 밝혔다.

이를 위해 S사는 지난달 29일 포승지구 조성 공사를 담당하는 경기도시공사와 부지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덧붙였다.

S사는 평택항을 통해 청과류를 수입·보관 및 판매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포승지구 2만8천256㎡ 부지에 냉장 물류센터를 건립할 예정이다.

황해청은 이 회사 물류센터가 조성되면 60여명의 신규 고용 창출은 물론 청과물 분류, 포장 작업 등에도 하루 최대 100여명의 일손이 필요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산업시설용지와 물류시설용지, 공공시설용지 등 모두 198만여㎡ 규모인 평택 포승지구는 경제자유구역 지정 및 운영 특별법에 따라 경기도가 직접 공장 설립 인허가를 원스톱 처리한다.

황성태 황해청장은 "황해경제자유구역은 수도권의 관문인 평택국제항에 위치해 글로벌 물류기업들의 입주 문의가 늘고 있다"며 "동북아시아의 물류 허브로서 세계 최고 수준의 기업환경과 생활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kwang@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9.04.03)

다음글
민간투자사업 가속…"적격성조사 1년내에·올해 4.1조원 집행"
이전글
문대통령, 국가관광전략회의 참석…"매력 살리면 관광흑자 가능"

공유하기

  • Facebook
  • Twitter
  • Twitter
  • Print
PRINT

추천 컨텐츠

IK 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