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바로가기
  • 트위터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RSS 바로가기
상단검색

날짜   :

~

정렬   :

투자 뉴스

2019.07.03
조회수 :
56
'한국 바이오 인력개발 센터' 개소…"바이오 전문인력 양성"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보건복지부는 충북 청주 오송 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에 바이오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한국 바이오 인력개발 센터'를 열었다고 3일 밝혔다.

이 센터는 실무형 바이오의약품 생산 전문인력을 양성해 현장에 공급하는 역할을 맡는다.

이를 위해 기존 이론 중심 교육을 보완하고, 현장 경험이 풍부한 전문가 중심으로 교육 전담인력을 구성했다.

교육 대상은 바이오의약품 분야 재직자 및 관련 분야에 취업을 희망하는 예비인력 등이다. 배양과 정제, 품질관리 등 총 3개 과목당 20명의 교육생을 모집해 깊이 있는 실습교육을 제공하기로 했다.

특히 의약품 제조 품질관리 기준(GMP) 시설에 맞춘 실습장을 제공해 향후 바이오의약품 산업 현장에 즉시 투입할 수 있는 인력을 키워내는 데 주력할 예정이다.

올해는 배양, 정제, 품질관리 부분의 초급 교육과정을 운영한 뒤 2020년부터는 중급과정을, 2022년부터는 의약품 제조 시 생산 설비의 적절성과 유효성 등을 검증하는 밸리데이션(Validation) 등과 관련된 고급과정을 추가하기로 했다.

김영호 복지부 보건산업진흥과장은 "센터에서 GMP 시설과 유사한 실습장과 장비를 이용해 현장에서 즉시 일할 수 있는 보건산업 전문인력을 양성할 예정"이라며 "국내 바이오 인력개발기관의 기반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jandi@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9.07.03)

다음글
'수출지원' FTA 전문인력 해마다 1만명씩 키운다
이전글
15년된 한-칠레 FTA '업그레이드'…산티아고서 2차 협상

공유하기

  • Facebook
  • Twitter
  • Twitter
  • Print
PRINT

추천 컨텐츠

IK 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