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바로가기
  • 트위터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RSS 바로가기
상단검색

날짜   :

~

정렬   :

투자 뉴스

2019.08.12
조회수 :
23
조선기자재 업체 위기극복 R&D에 추경 60억원 지원


(세종=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조선산업 부품기자재 업체의 위기 극복을 위한 연구개발(R&D) 사업에 추가경정예산 60억원을 지원한다고 산업통상자원부가 12일 밝혔다.

산업부는 2일 국회에서 확정된 올해 추경을 활용해 생산과 매출 감소로 위기에 직면한 조선산업 부품 기자재 업체에 대한 수요연계 사업화 기술개발과 사업다각화 기술개발을 지원할 예정이다.

수요연계 사업화 기술개발은 수요기업의 구매를 조건으로 수요기업의 요구에 맞는 제품 생산에 필요한 기술개발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사업다각화 기술개발은 조선업종 기업이 다른 산업으로 사업다각화를 희망할 경우 해당 사업다각화에 필요한 기술개발을 지원하는 것을 주 내용으로 한다.

지원 대상은 조선산업이 밀집된 전북, 전남, 경남, 울산, 부산 등 5개 지역 조선 분야 부품기자재 업체이고 과제당 최대 6억원을 지원한다.

모집공고와 온라인 서류접수는 오는 13일부터 9월 16일까지다. 신청 서식 내려받기와 온라인 서류제출은 한국산업기술진흥원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한국산업기술진흥원의 서류심사, 응모 기관의 사업계획 발표평가 등을 거쳐 최종 지원 여부와 지원 금액이 결정된다.

산업부 관계자는 "위기를 기회로 전환하려면 업체의 자구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조선부품 기자재 기업이 새로운 사업 기회를 찾고 활력을 되찾을 수 있게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eu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9.08.12)

다음글
해외사업장 25%만 줄여도 '유턴기업' 인정…시행령 개정
이전글
온라인수출 스타기업 육성한다…21일까지 참여기업 모집

공유하기

  • Facebook
  • Twitter
  • Twitter
  • Print
PRINT

추천 컨텐츠

IK 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