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바로가기
  • 트위터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RSS 바로가기
상단검색

날짜   :

~

정렬   :

투자 뉴스

2020.05.20
조회수 :
22
충청 10곳·경기 4곳 등 전국에 산업단지 17곳 추가 조성한다



국토부, 2020년도 산업단지 지정계획 변경안 통과

(세종=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정부가 전국에 산업단지 17곳(5.57㎢)을 추가 조성한다.

국토교통부는 시·도가 마련한 2020년도 산업단지 지정계획 변경안을 최근 산업입지정책심의회에서 원안 통과시켰다고 17일 밝혔다.

이에 따라 2020년도 산업단지 지정계획에 반영된 산단은 기존 85개(산업시설용지면적 27.09㎢)에서 17개(5.57㎢) 추가돼 총 102개(32.66㎢)로 늘어났다.

추가된 산단은 충북이 6개로 가장 많고 충남과 경기가 각 4개, 강원과 광주, 경남이 각 1개다.

수도권은 전자·반도체 등 첨단 제조 기업을 중심으로 유치하고, 지방은 금속가공·화학제품·자동차 관련 업종 등 지방 전략산업을 유치함으로써 고용증대와 지역경제 활력을 꾀한다.

개발수요가 많은 충청지역에는 북충주IC일반산단 등 10개 산단이 추가되면서 총 35개로 확대된다.

석유정제품, 화학제품, 금속가공, 자동차부품, 의약품 분야의 기업을 유치해 내륙지역 전략산업 육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경기도는 고양일산 도시첨단산단 등이 추가돼 총 28개로 늘어난다.

전자부품, 의료·광학 기기, 반도체 등 첨단제조업을 유치해 미래 자족도시 구현과 수도권 산업벨트 구축이 추진된다.

강원도에는 영월 음료일반산단(음료 업종), 광주에는 광주 연구개발특구 첨단3지구 일반산단(인공지능 산업융합), 경남에는 산막 일반산단(금속제조업, 기계·자동차 업종)이 각각 추가됐다.

김근오 산업입지정책과장은 "앞으로 지역별 산단 수급현황을 면밀히 관찰함으로써 일자리를 창출하고 산업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역 특성에 맞는 스마트 산업단지 조성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anana@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20.05.17)

다음글
코트라, 스타트업 '아마존 입점' 돕는다
이전글
"비대면 서비스가 포스트 코로나 시대 서비스업의 대안"

공유하기

  • Facebook
  • Twitter
  • Twitter
  • Print
PRINT

추천 컨텐츠

IK 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