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바로가기
  • 트위터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RSS 바로가기
상단검색

날짜   :

~

정렬   :

투자 뉴스

2020.09.10
조회수 :
54
한-인니 에너지포럼 개최…신재생·가스 분야 협력 모색

재생에너지 확대 (CG)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정부가 인도네시아와 신재생에너지, 가스 등 에너지·자원 분야의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9일 인도네시아 에너지광물자원부와 '제11회 한-인니 에너지포럼'을 화상회의로 개최했다.

우리 측은 산업부 주영준 에너지자원실장, 인도네시아 측은 에너지광물자원부 유도 드위난다 프리아디 장관 수석보좌관이 수석대표로 참석했다.

] 인도네시아는 1979년 우리나라가 최초로 정부 간 자원협력위원회를 설치한 국가로 오랜 기간 긴밀한 협력 관계를 유지해왔다.

자원협력위원회는 2007년 에너지포럼으로 확대 개편된 뒤로 에너지·자원 분야의 다양한 정책 교류와 협력사업을 발굴하는 공식 채널로 활용되고 있다.

이번 11차 에너지포럼은 ▲ 전력·신재생에너지 ▲ 석유·가스 ▲ 상호협력 등 3개 주제로 진행됐다.

전력·신재생에너지 분야에선 전기차 충전기 판매 서비스 진출(㈜이카플러그), 오프/마이크로그리드(Off/Micro-Grid)에 적합한 파력발전 사업(㈜인진), 2020 인도네시아 신재생에너지 분야 전력공급사업계획(RUPTL·인도네시아 전력공사) 등의 내용을 발표했다.

정부는 우리 기업의 현지 진출 기회를 확대하고자 신재생·신에너지와 관련된 인도네시아 측 관계 기관과 구체적인 협의를 진행했다.

석유·가스 분야에선 탐사 유망지역 공동연구 및 신규사업 발굴(한국석유공사), 인도네시아 측의 2020년 석유·가스 광구 분양 계획 등을 소개했다.

특히 육상 중·소규모 천부가스전 기술개발(한국지질자원연구원), 소형 액화천연가스(LNG) 플랜트 분야 기술교류(한국가스공사)와 같은 자원개발 기술에 대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이 밖에 광해 관리 협력 강화(한국광해관리공단), 에너지안전관리시스템 개선 지원(한국전기안전공사), 에너지 공동연구 협력과제 발굴(에너지기술평가원), 국제협력 교육과정을 통한 협력 강화(서울대) 등을 주제로 협의했다.

이번 포럼에서 논의되고 양국 간 합의된 사항은 연내 개최될 한-인니 경제협력위원회 본회의에서 구체적인 결과물로 도출될 예정이다.

산업부 관계자는 "양국 간 전력과 신재생, 석유·가스, 상호협력 등 에너지·자원 전반에서 기업 간 협력이 활성화하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bryoo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20.09.09)

다음글
UAE와 신재생에너지 협력 확대…코로나19 대응 교류도 강화
이전글
국내 최대 인공지능 챔피언십 대회 11월 개최

공유하기

  • Facebook
  • Twitter
  • Twitter
  • Print
PRINT

추천 컨텐츠

IK 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