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바로가기
  • 트위터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RSS 바로가기
상단검색

날짜   :

~

정렬   :

투자 뉴스

2020.09.14
조회수 :
42
코트라, 중국에서 소부장 첨단산업 상담회 개최

中 첨단산업



中 첨단산업 가치사슬에 한국기업 참여 확대 모색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코트라는 지난 11일 중국 안후이성 허페이에서 소재·부품·장비(소부장) 첨단산업 상담회를 열었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처음으로 현지에서 개최한 소부장 오프라인 행사다.

한국디스플레이산업협회, 주중한국대사관, 중국 안후이성 정부가 함께 마련한 이번 행사에는 비오이(BOE), 비저녹스(Visionox) 등 디스플레이·로봇·자동차부품 분야 38개 글로벌 기업이 참여했다.

한국 기업은 31곳이 참가했으며, 중국 진출사는 직접 현지에서 상담하고 국내 소재 기업은 코트라 직원이 대리 상담을 진행했다.

안후이성은 중국에서도 디스플레이, 자동차부품 등 첨단산업 가치사슬이 촘촘하게 형성된 곳이다.

2018년부터 매년 성도인 허페이에서 세계제조업대회를 개최하고 있으며, 내년에는 한국이 주빈국을 맡는다.

코트라는 중국의 신(新) 인프라 투자계획과 현지 지방정부의 신기술 수요에 대비해 우리 기업의 공급 기회를 확대하고자 주력하고 있다.

코트라 관계자는 "안후이성 현지에서 생산공정을 계속 확대하고 있어 우리 소부장 기업에 새로운 기회가 될 것"이라며 "오프라인 상담회에 참가하지 못한 기업을 위해 16일부터 온라인 상담도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bryoo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20.09.13)

다음글
미얀마와 경제협력 시동…'경협산단' 양곤에 연내 착공
이전글
UAE와 신재생에너지 협력 확대…코로나19 대응 교류도 강화

공유하기

  • Facebook
  • Twitter
  • Twitter
  • Print
PRINT

추천 컨텐츠

IK 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