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충남도·K-water, 안정적 물관리 상생협약
작성일
2016.04.08
조회수
192


(홍성=연합뉴스) 한종구 기자 = 지난해 극심한 가뭄을 겪은 충남도가 K-water와 함께 해수 담수화 시설을 설치하는 등 대체수원 개발에 나선다.

안희정 충남지사와 최계운 K-water 사장은 7일 오전 충남도청에서 '물 분야 상생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도와 K-water는 해수 담수화 시설과 지하수 댐 설치 등 수원 다변화를 통해 기후변화에 대한 대응 능력을 강화하는 한편 선제적 물 위기 대응을 위한 예·경보 체계 등을 갖추기로 했다.

정보통신기술(ICT) 기반의 건강한 물 공급을 위한 스마트 워터 그리드를 구축해 장래 물 수요 증가에 대비한 안정적 물 인프라를 조성하고, 노후 상수도 시설 개량을 통한 누수율 저감 등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또 금강을 비롯한 도내 주요 하천의 물 환경 보전을 위한 기술지원을 하고 신재생에너지 사업 지원 등 물 산업 육성과 인력 및 정보교류 활성화 등을 추진키로 했다.

jkha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6.04.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