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계룡시 제1농공단지 11월초 준공…33개 기업 유치
작성일
2016.09.02
조회수
401


(보령=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충남 계룡시가 기업유치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꾀하려고 조성 중인 계룡 제1농공단지가 오는 11월 초 준공을 앞두고 마무리 작업이 한창이다.

30일 시에 따르면 두마면 입암리 계룡 제1농공단지(부지면적 19만3천여㎡) 부지조성 공사가 오는 11월초 준공을 앞두고 최근 전기·통신시설과 도시가스 배관 매설 공사를 끝냈다.

다음달부터 도로 등 기반시설 포장 및 차선도색 등을 하게 된다. 착공은 2014년 1월에 했다.

시는 이곳에 식료품·음료 제조업과 전자부품, 컴퓨터, 영상, 음향 및 통신장비 제조업, 전기·기계장비 제조업 등 33개 업체를 유치할 계획이다.

이곳은 호남고속도로 계룡IC와 불과 500m, KTX가 정차하는 계룡역과 2㎞ 떨어진 천혜의 지리적 조건으로, 최적의 교통망을 갖추고 있다.

시는 올해 말까지 입주 계약하는 업체에 대해 지방세(취득세·재산세) 50% 감면과 입지·시설투자·고용, 훈련보조금 등 입주 기업에 대한 각종 혜택을 주기로 했다.

추정 분양가는 3.3㎡(평)당 107만7천원이다. 준공 후 확정측량을 마치고 분양가 확정 및 정산을 통해 분양가가 결정된다.

현재 팔천식품이 분양계약을 마친 상태다. 길산스틸㈜과 ㈜동산기획은 시와 MOU를 거쳐 계약이 예정돼 있다.

시 관계자는 "대전과학특구와 30분 이내의 접근성을 가진 지역적 장점을 활용, 지속발전 가능한 미래전략 첨단산업의 유치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jung@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6.08.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