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선박수리 기업 한곳에' 태안에 '선박특화단지' 조성
작성일
2017.04.14
조회수
193


(태안=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충남 태안에 선박수리와 정비를 전담하는 '선박특화단지'가 조성된다.

태안군은 태안읍에 흩어져 있는 선박 관련 업체를 한 데 모은 선박특화단지를 올해 말까지 삭선3리에 3만9천㎡ 규모로 조성하기로 했다고 6일 밝혔다.

소음 발생과 도시미관 저해 등 관련 기업 산재로 인한 각종 문제점을 해결하자는 취지다.

한상기 군수와 신봉철 태안반도공업협회 회장은 지난달 8일 '선박특화단지 조성 업무협약(MOU)'을 하고 토지 매입, 인허가 절차 완료, 회원업체 단지 내 입주, 행정적·재정적 지원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토지 매입은 이달부터 본격 추진하며, 연말 단지 조성이 완료되면 20여개 관련 업체가 입주할 수 있을 것으로 군은 전망했다.

특히 군은 선주와 업체 간 분쟁 해소를 위해 특화단지 내 공동 사용이 가능한 마력 측정 동력계 등 관련 시설을 설치하고, 회관을 신축하는 등 태안이 명실상부한 '선박수리 메카'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김은미 군 경제진흥과장은 선박특화단지 조성이 마무리되면 쾌적한 시가지 조성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단지가 계획대로 조성될 수 있도록 각종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min365@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7.0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