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케이블카 설치·마리나항 조성…태안군 해양전략사업 추진
작성일
2017.07.21
조회수
121


(태안=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삼면이 바다인 충남 태안군이 해양산업을 성장동력으로 삼고자 자연경관을 활용한 미래 해양전략사업을 적극 추진한다.

군은 근흥면 신진도 일대에 총연장 1.96km의 케이블카 설치를 골자로 한 '해안경관 조망형 케이블카 설치 사업'을 추진키로 하고 올해 민간사업자 공모에 나설 계획이다.

관련 용역을 진행 중인 군은 앞으로 실시계획 인허가 등의 과정을 거쳐 내년 10월 착공, 2019년 말 준공, 2020년 3월 운행을 목표로 사업에 나설 계획이다.

지난해부터 추진 중인 안흥 마리나항만 조성 사업은 해상 7만㎡, 육상 7만㎡의 부지에 해상 100척, 육상 100척의 요트시설 설치를 목표로 474억원을 투입한다.

육상부지는 보관·수리시설, 클럽하우스, 해양아카데미 컨벤션센터, 해양레저 체험장, 스퀘어 광장, 시푸드 거리, 위락시설, 마리나 빌리지, 복합리조트 등으로 꾸며진다.

군은 또 해양생태자원을 활용해 헬스 케어, 힐링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해양 라이프케어 복합단지' 유치를 추진할 계획이다.

충남도가 추진 중인 '한국 어촌민속마을' 공모에 고남면 가경주 마을을 대상지로 신청할 방침이다.

박상규 군 미래전략실장은 20일 "천혜의 자연환경을 보유한 태안의 우수한 입지를 활용해 미래 해양산업 중심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중장기 발전계획을 세워 추진 중"이라며 "머지 않아 해양 관련 대규모 국가 프로젝트 유치 등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min365@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7.07.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