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274만명 방문·3천190만달러 계약…금산인삼엑스포 성료
작성일
2017.10.25
조회수
108


(금산=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생명의 뿌리, 인삼'을 주제로 지난달 22일부터 충남 금산군 인삼엑스포 광장 일원에서 열린 '2017 금산세계인삼엑스포'가 32일간의 대장정을 마치고 23일 막을 내렸다.

올해 인삼엑스포는 관람객 274만7천명을 기록, 2011년 262만명 대비 5%(13만명)를 초과 달성했다.

추석 황금연휴 기간인 지난 5일 하루에만 21만4천명이 행사장을 찾는 등 하루 평균 8만9천명의 관람객이 축제장을 방문한 것으로 집계됐다.

산업박람회를 강조한 엑스포답게 지난달 27∼28일 열린 수출상담회에는 국내 105개 업체와 해외 24개국에서 131명의 바이어가 참여했으며, 모두 1만2천432만 달러의 수출 상담을 해 이 가운데 3천190만 달러의 계약을 성사시켰다.

목표치인 3천만 달러를 웃도는 106.3%를 달성한 것이다.

또 지난달 21일 국내외 26개 도시가 참여한 가운데 열린 '세계인삼도시연맹' 창립총회를 통해 인삼 산업의 글로벌화를 이루는 계기를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축제 기간 상시 운영한 국제교역관에서는 국내 외 인삼 관련 우수기업 67개 업체가 참여해 다양한 인삼제품을 전시·홍보했다.

특히 이번에 처음 선보인 '영상관'에서는 국내 최초로 360도 아레나 홀로그램과 배우가 함께하는 SF 판타지 영상을 상영해 '킬러콘텐츠'로 인정을 받았다.

주제관, 생활문화관, 체험관, 식물관 등 9개의 전시관으로 나뉘어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했으며, 인삼을 활용한 기능성 식품과 의약품, 이·미용 제품 등이 소개돼 인삼산업의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했다.

다만 입장권 가격에 비해 즐길 거리가 부족하다는 점 등은 아쉬운 점으로 꼽혔다.

이날 폐막식은 자원봉사자·후원업체에 대한 감사패·공로패 전달, 트로트 가수 태진아·홍진영·박상철·박현빈 축하공연, 오색풍등 날리기, 멀티미디어 불꽃쇼 등으로 진행됐다.

jyoung@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7.1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