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양승조 충남도지사, 일본 찾아 '경제·복지·우의' 3색 외교
작성일
2019.02.21
조회수
71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일본을 찾아 경제·복지를 챙기고 우의를 다지기 위한 3색 외교활동에 나선다.

17일 충남도에 따르면 양 지사는 18~22일 4박 5일 동안 일본 도쿄서 복지시설을 시찰하고 투자협약을 체결한 후 시즈오카, 나라, 구마모토 등 자매결연 지방정부를 잇따라 순회한다.

이번 방문에는 김돈곤 청양군수 일행과 도 노인복지 담당자 등이 노인복지시설을 양 지사와 함께 시찰하고 금산군, 홍성군 관계자들도 투자협약을 위해 경제시찰에 나선다. 여기에 충남도립대 관계자도 나라현과 협약을 위해 일정에 함께 한다.

양 지사는 18일 도쿄에서 방일 첫 일정으로 고령자 복지 및 의료복지 시설인 ‘미츠이 요코엔’, 유치원과 보육시설이 함께 설치된 ‘시노노메 YMCA 고도모엔’을 찾아 운영 현황을 살피고 도정 활용 방안을 모색한다.

양 지사는 이어 일본 바닥재 원료 생산기업과 투자유치 협상에 마침표를 찍으며 올해 첫 외자유치 성과를 올린다.

또 일본 최초 여성벤처기업인으로 ‘일본 벤처의 어머니’로 불리는 ‘다이얼서비스’를 방문해 곤노 유리 사장과 간담회를 갖는다.

방일 이틀째인 19일에는 일한친선협회중앙회 회장을 맡고 있는 카와무라 타케오 중의원과 간담회를 가진 뒤, 도와 우호교류 관계를 맺고 있는 시즈오카로 이동해 시즈오카현립암센터를 방문한다.

지난 2002년 문을 연 시즈오카현립암센터는 13만 1047㎡의 부지에 건축연면적 7만 6077㎡, 590개 병상을 확보하며, 일본 암 병원 중 2위 수준의 시설과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암센터 방문에 이어서는 가와가츠 헤이타 시지오카현지사를 만나 양 도·현 간 민간교류 중심 협력 확대 방안을 논의한 후, 우호교류5주년 환영리셉션에 참석한다.

20일에는 역시 도와 우호교류 관계를 맺고 있는 나라현으로 이동, 아라이 쇼고 지사를 만난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아라이 지사에게 문화를 매개로 한 교류 확대와 양 지역 학생 간 교류 프로그램 정례화 등을 제안할 예정이다.

이날 오후에는 또 재일충청도민회(회장 정기택) 회장단과 간담회를 갖고, 그동안의 관심과 참여에 대한 감사의 뜻을 전한 뒤 앞으로도 고향 발전을 위해 힘 써 줄 것을 당부한다.

방일 나흘째인 21일에는 도의 최초 해외 자매결연 자치단체인 구마모토에서 일정을 진행한다.

구마모토에서 양 지사는 먼저 가바시마 이쿠오 지사를 만나 지방정부간 지역외교의 새로운 형태의 역할을 함께 고민하는 시간을 갖는다.

가바시마 지사와의 만남에 이어 도와 구마모토현 관광협회 간 협약식과 자매결연 35주년 기념 리셉션에 참석한다.

일본 방문 마지막 날인 22일에는 지난 2016년 지진으로 피해를 입은 구모모토성 복구 현장과 산업현장을 시찰한 뒤 귀국행 비행기에 오른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19.02.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