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충남 논산에 국방벤처센터 문 연다…중소·벤처기업 지원
작성일
2019.03.05
조회수
105


(홍성=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충남 논산에 중소·벤처기업의 국방산업 분야 진출을 도울 전담기관이 설립된다.

충남도, 국방기술품질원, 논산시는 28일 도청 상황실에서 '충남국방벤처센터 설립·운영 협약'을 체결했다.

도와 논산시는 국방벤처센터 설립과 운영에 필요한 사업비를 지원하고, 국방기술품질원은 국방사업 참여 희망기업에 기술 사업화를 지원한다.

국방벤처센터는 올해 안에 논산 건양대 내에 250㎡ 규모로 임시로 문을 열며 사무실, 회의실, 기업제품 전시실 등을 갖추게 된다.

도내 전기장비, 전자·통신장비, 자동차 부품, 신소재 분야 중소·벤처 기업의 군 사업 과제 발굴, 국방기술품질원 주관 국방 벤처 사업 참여, 국방 관련 기술 및 품질 인증 정보 제공 등을 지원한다.

충남국방국가산업단지 조성이 완료되면 산단 내 국방 비즈 콤플렉스 지구로 센터를 이전한다.

양승조 지사는 "국방산업 특성상 장벽이 높아 중소·벤처기업이 방위산업에 진출하기 쉽지 않다"며 "전문연구기관인 국방벤처센터 설립으로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지원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충남국방국가산단은 논산시 연무읍 일원에 2023년 착공을 목표로 2천억원을 들여 103만㎡ 규모로 조성되며, 산단 내에는 국방산학융합원과 충남국방벤처센터, 전력지원체계연구센터 등 관련 기관이 집적된 국방 비즈콤플렉스 지구가 조성된다.

jyoung@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9.0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