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논산시 탑정호 복합문화관광단지 조성…2천837억원 투자
작성일
2021.03.29
조회수
14


탑정호 복합관광단지 계획 밝히는 황명선 논산시장
탑정호 복합관광단지 계획 밝히는 황명선 논산시장



(논산=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국내 최장 출렁다리 개장을 앞둔 충남 논산시 탑정호 주변에 복합·체류형 관광단지가 조성된다.

황명선 논산시장은 9일 브리핑을 통해 "탑정호를 기반으로 산노리자연문화예술촌, 탑정호 순환 체계 구축, 물빛정원 조성, 복합 휴양관광단지 조성 등 7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개장을 앞둔 출렁다리와 음악분수, 딸기향 농촌테마공원, 수변산책로, 힐링생태사업관 등 5개 문화관광 활성화 사업을 완료하고 최근 탑정호 웰니스 파크가 지방재정중앙투자심사를 통과해 사업 추진이 급물살을 탈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이들 사업에는 모두 2천837억원이 투입된다.

황 시장은 "진행 중인 탑정호 수변개발사업 등과 연계해 친환경 관광벨트를 구축하고 사람 중심·자연친화적 관광개발로 지역사회와 자연경관간 조화를 이뤄 새로운 관광거점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탑정호를 기반으로 한 복합·체류형 관광단지 조성이 가시화돼 조만간 전 연령대가 공감하고 즐기며 체험할 수 있는 관광문화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논산시 가야곡면과 부적면을 잇는 탑정호 출렁다리는 폭 2.2m, 길이 570m 규모의 현수보도교로, 이달 말 개장을 준비 중이다. 도 관계자는 11일 "코로나19를 온라인으로 돌파한 GTI국제무역투자박람회, 콰징을 활용한 중국 수출 등으로 수출장벽을 정면 돌파했던 강원도가 다시 한번 도내 중소기업에 희망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min365@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21.03.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