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충남도, 청정에너지 '수소산업' 육성한다
작성일
2021.11.03
조회수
18


[홍성=뉴시스] ‘2021 제5회 충남 수소에너지 국제 포럼’ 모습. *재판매 및 DB 금지



[홍성=뉴시스] 유효상 기자 = 충남도가 세계적 청정에너지 전환을 선도하기 위한 수소산업 육성에 나선다.

충남도는 2일 예산 스플라스 리솜에서 ‘수소경제 강국 - 그 시작은 충남’이라는 주제로 ‘2021 제5회 충남 수소에너지 국제 포럼’을 개최했다.

도가 주최하고 충남테크노파크가 주관한 이번 행사에서 양승조 지사는 환영사를 통해 “기후위기라는 전 지구적 과제 앞에 탄소중립을 위해 힘을 모으고 새로운 에너지 전환을 통해 지속 가능한 지구의 미래를 힘차게 열어가야 한다”면서 “수소는 탄소중립 시대의 가장 강력한 에너지이자 기존 화석연료가 가진 자원의 유한성과 환경오염의 한계를 뛰어넘는 미래 에너지”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양 지사는 “부족한 분야는 보완하고 앞선 분야는 더욱 발전시켜 명실상부한 수소경제의 중심으로 도약하는 가운데, 기후위기 대응과 에너지 전환을 선도해 나아갈 것”이라며 “이번 포럼의 다양한 논의를 참고해 영국 글래스고에서 개막한 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 총회에서 세계 각국 정부·시민사회와 수소산업의 미래를 함께 의논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종희 한국에너지공과대 교수가 ‘수소산업 미래 비전 및 전략’을 임승철 현대자동차 수소연료전지실장이 ‘수소사회 도래와 현대차 그룹비전’을 주제로 각각 기조연설을 했다.

이어 양병내 산업부 수소경제정책관이 ‘국가 수소산업 육성 정책 및 방향’을, 이태규 도 미래산업국장이 ‘충남 수소산업 육성 비전 및 전략’을 정책으로 발표했다.

메인 세션은 ‘글로벌 수소 전환 전략’을 주제로 진행했으며 수소경제 글로벌 동향과 추진 방향, 충청남도 수소산업 육성 기본계획, 그린수소 정책 동향 및 기술 개발, 호주 국가 수소 기술과 전략, 탈석탄 이후 수소터빈 발전의 필요성 및 수소터빈 개발 현황 등 다양한 방안을 논의하고 정보를 공유했다.

‘국내외 수소 기술 동향’ 세션은 수소경제와 섹터커플링 기술 개발, 연료전지 기술 및 시장 동향, 수소에너지 기술 현황, 액화수소의 생산·보관 및 운송 종합 시스템, 수전해 수소 생산을 위한 비귀금속 기반 촉매, 유무인기용 액체수소 파워팩 개발 및 초기 활용 분야 등을 주제로 가졌다.

‘탄소 중립 및 수소경제’ 세션에서는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수소경제 정책 과제, 수소경제로의 전환 방향 및 과제, 탄소중립 정책 현황과 과제, 수소경제 핵심 소재 이오노머, 수소법 상세 기준 개발 현황, 중국 수소에너지 연구 개발 등을 주제로 발제와 토론을 실시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reporter@newsis.com


<저작권자(c) 뉴시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21.1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