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당진 석문 국가산단에 '첨단 금속소재센터' 준공
작성일
2022.04.05
조회수
33

(당진=연합뉴스) 정찬욱 기자 = 당진 석문 국가산업단지 충남 산학융합지구에 '첨단 금속소재센터'가 건립돼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31일 양승조 충남지사와 김홍장 당진시장, 어기구 국회의원, 김명선 도의회 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준공식이 열렸다.

금속소재산업은 철강·분말 금속·희소금속 등 원재료를 정련·주조·성형해 중간재를 생산하는 것으로, 각종 산업의 핵심 기반 소재로 쓰여 '산업의 뿌리'로 불린다.

센터는 지하 1층, 지상 2층, 건물 전체 면적 2천310㎡ 규모로, 국비 80억원 등 199억원이 투입됐다.

초정밀 가공·성형·시제품 제작·시험·분석·평가 장비를 갖췄다.

지역 내 금속 소재 기술연구개발(R&D)과 기업 지원, 업체 수요 인력의 취업 연계 교육 등을 하게 된다.

김홍장 시장은 "당진에는 항만물류 기능을 바탕으로 철강·금속산업과 기계·자동차 부품산업이 집중해 있다"며 "센터가 기업 경쟁력 강화와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jchu2000@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22.03.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