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ETRI, 미국특허 종합평가 세계 1위
작성일
2012.04.24
조회수
280
제목 없음

연합뉴스에 따르면,

대전 대덕연구개발특구내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미국 등록 특허기준 '2011년도 특허 종합평가'에서 세계 1위를 차지했다고 4일 밝혔다.

ETRI는 미국 등록특허를 기준으로 전세계 기업, 연구소, 대학, 정부기관을 대상으로 기술 및 특허의 경쟁력을 평가, 순위를 부여하는 미국 Patent Board의 분석결과를 전문잡지 'IP Today'가 4월호에 보도한 내용을 인용해 이같이 소개했다.

2011년도 평가는 그동안 연구소, 대학, 정부기관 등 3개 분야로 구분해 실시해 오던 방식을 변경, 전체 237개 기관을 통합해 최초로 진행한 것으로 ETRI가 전체 1위를 달성했다는 점은 의미가 크다. ETRI는 2009년과 2010년에 40여개의 '정부기관' 분야 평가에서 연속 1위를 달성했었다.

이번 종합평가 순위는 양질의 특허 경쟁력을 종합평가하는 '기술력'에 의해 결정됐고, 해당 기관의 기술변화 및 진보속도를 보여주는 '혁신주기'도 함께 공개됐다. ETRI는 기술력(364.09점)과 혁신주기(7.5년)에서 수위를 차지했다.

김흥남 원장은 "이번 성과는 ETRI뿐 아니라 우리나라 국가R&D 연구결과물의 우수성을 전세계에 알렸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한편 ETRI에 이어 2위를 차지한 기관은 미국 캘리포니아 대학이었으며, 이어 ITRI(대만), MIT(미국), 미 해군 등의 순이었다. 독일의 대표적 연구기관인 프라운호퍼는 10위를 차지했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2.04.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