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충남 해양ICT 육성 '청신호'…해수부 국책과제 선정
작성일
2015.05.26
조회수
167

충남도·호서대-SK텔레콤 "해양수산 IoT 클러스터 구축"

(홍성=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충남도의 미래 해양 정보통신기술(ICT) 산업 육성 계획에 청신호가 켜졌다.

충남도는 호서대-SK텔레콤 컨소시엄 사업단이 해양수산부의 '분산형 수중 관측·제어망 개발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5일 밝혔다.

이 사업은 충남도와 호서대가 지난 3월 3일 '해양 신산업 육성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이후 첫 번째 추진 과제로, 이후 사업의 실효성 담보를 위해 SK텔레콤이 가세했다.

이번 국책과제 선정에 따라 호서대-SK텔레콤 컨소시엄 사업단은 앞으로 7년간 300억(국비 260억원·민자 40억원)을 투입해 육상과 동일한 수중(水中) 통신 네트워크를 개발하게 된다.

분산형 수중 관측·제어망은 수중 기지국을 통해 정보를 전송할 수 있는 통합 무선 통신망으로, 해양작업이나 레저, 구난안전 분야에 활용할 수 있는 신기술이다.

호서대-SK텔레콤 컨소시엄 사업단은 이 과제 수행을 위해 테스트베드(시험무대) 성격의 해양수산운영실험센터를 도내에 설립, 운영하게 된다.

도는 호서대-SK텔레콤 컨소시엄 사업단과 함께 해양수산 사물인터넷(IoT) 클러스터를 도내에 구축해 관련 기술 확산과 전문인력 양성에 나설 방침이다.

정낙춘 도 해양정책과장은 "이번 국책과제 선정으로 충남이 관련 분야 기술 개발과 인력 양성을 선도할 것이란 기대를 모으고 있다"며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해당 컨소시엄과 긴밀한 협력관계를 유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sw21@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5.05.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