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충남도, 1천683억원 추경 확보…도내 29개 사업 탄력
작성일
2015.07.30
조회수
133

(홍성=연합뉴스) 강진욱 기자 = 충남도가 1천683억원의 올해 제1회 정부 추경 예산을 확보, 철도와 고속도로 등 SOC 구축, 감염병 대응체계 강화와 가뭄 대비 등 29개 사업 추진에 탄력이 붙을 전망이다.

도는 그동안 메르스 사태 조기 종결, 가뭄 극복 등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서민경제 안정 등을 위해 정부 추경 예산 확보 활동을 집중적으로 펼쳐왔다.

이를 통해 도는 ▲ 119감염관리실 설치 지원 16억원 ▲ 안심응급실 구축 12억원 ▲ 보건소 장비 지원 7억6천만원 ▲ 메르스 환자 치료비 지원 2억3천만원 ▲ 긴급복지 62억원 등 '메르스 대응 지원' 9개 사업에 105억9천만원을 확보했다.

재해위험지구 정비는 ▲ 지방하천 정비 70억원 ▲ 재해위험지역 정비 41억원 ▲ 소하천 정비 27억5천만원 등 4개 사업 145억5천만원 등이다.

가뭄 극복 대비 분야는 ▲ 수리시설 개보수 300억원 ▲ 다목적 농촌용수 개발 100억원 ▲ 한발 대비 용수 개발 40억원 등 3개 사업 440억원을 확보했다.

주민생활 안정 분야 확보 예산은 ▲ 영유아 보육료 지원 64억3천만원 ▲ 가정 양육수당 지원 22억원 ▲ 어린이집 기능보강 CCTV 설치 11억500만원 ▲ 어린이집 보조교사 지원 7억4천만원 ▲ 노인일자리 운영 2억8천만원 등 10개 사업 721억6천만원이다.

지역경제 활성화 지원 분야에서는 ▲ 서해선 복선전철 보상비 지원 400억원 ▲ 당진-천안 고속도로 75억원 등 3개 사업에 476억원을 확보했다.

도 관계자는 "추경 예산 확보를 위해 적극적이고 선제적으로 대응한 결과, 당초 정부안 1천553억원보다 150억원 늘어난 1천683억원을 확보할 수 있었다"며 "메르스 피해를 극복하고 서민경제 활성화를 위해 확보한 추경 예산에 대한 연내 집행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또 "내년 정부 예산은 맞춤형 확보 전략을 펴 목표를 초과 달성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kjw@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5.07.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