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충남 내포 예산권역 대규모 사업 속속 착수
작성일
2015.11.05
조회수
154

충남 내포신도시 예산권역 대규모 개발 사업이 속속 첫 삽을 뜨며 연내 가시화가 기대된다.

3일 충남도에 따르면 내포신도시 예산권역 첫 공동주택 건설에 나선 이지건설은 오는 6일부터 아파트 분양을 목표로 준비에 한창이다.

이지건설은 도청 옆 RM7-1·2블럭 10만2706㎡에 72㎡형 320세대와 76㎡형 1160세대, 84㎡형 229세대 등 모두 1709세대를 지어 분양할 계획이다.

이지건설은 지난달 중순 아파트 건설현장에 가설 울타리를 설치했으며, 오는 2017년 말까지 공사를 정상적으로 완료하면 같은 해 12월 입주가 시작될 전망이다.

도는 이지건설의 아파트 건설에 따라 도교육청과 협력해 2018년 3월 초등학교가 문을 열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중학교와 고등학교는 교육부 중앙투자심사를 거쳐야하기 때문에 내년 1월 이후 확정될 것으로 보인다. 내포신도시와 예산군 삽교읍을 연결하는 제2진입도로는 지난달 30일 착공했다.

내포신도시 방사형 광역 연계 교통체계 구축 계획에 따라 건설되는 제2진입도로는 총 462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내포신도시 북쪽 지역과 삽교역(국도 45호선)을 연결하는 3.39㎞ 길이의 신설도로로, 2018년 말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제2진입도로가 개통되면 내포신도시와 천안·아산·예산 지역 간 이동시간이 단축되는 것은 물론, 서해선 복선전철 삽교역사와 연계돼 내포신도시에 대한 접근성이 획기적으로 향상될 것으로 전망된다.

예산군 복합커뮤니티센터는 지난달 21일 착공해 내년 10월 준공된다. 지상 3층 규모의 복합커뮤니티센터에는 주민자치센터와 보건지소 등 공공시설이 들어서게 된다.

이밖에 특화상업용지(C1블럭, 3만 1523㎡)는 사업시행자인 LH가 매각을 위해 조만간 공고를 낼 예정이며 유찰될 경우에는 수의계약을 통한 매각을 추진할 계획이다.

특화상업용지는 백화점이나 호텔, 극장, 실내어드벤처, 할인매장 등 10층 이상 복합아울렛몰의 입점이 허용된 파워센터로 계획된 곳이다.

도 관계자는 “그동안 단계적 개발 추진과 전국적인 경기 침체 등으로 인해 내포신도시 내 불균형 개발 문제가 대두되기도 했으나, 연내 예산권역 정주여건 조성을 위한 각종 사업이 활성화 돼 그동안의 우려가 해소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내포신도시 제2단계(2014∼2015) 기반조성사업은 올해 말 마무리된다. 이에 따라 예산권역 완공 구간은 1단계(2007∼2013) 48만㎡에서 181만㎡로 확장되는데, 이는 예산권역 총 면적의 49%에 해당된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15.11.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