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지도
home > NEWS&EVENT
2020.05.21
조회수 :
6
충남도, 900만달러 외자 유치…한국다이요잉크와 MOU



당진 송산 외투지역 입주…반도체 패키징·디스플레이 드라이필름 생산

(홍성=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충남도가 900만달러(100억원) 규모의 일본 자금을 유치했다.

양승조 지사는 20일 도청 상황실에서 배형기 한국다이요잉크 대표, 김홍장 당진시장과 투자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한국다이요잉크는 일본 다이요잉크와 합작으로 향후 5년간 외국인직접투자(FDI) 100억원 등 총 170억원을 들여 당진시 송산 2-2 외국인투자지역 1만6천701㎡에 반도체 패키징·디스플레이용 드라이 필름 생산 공장을 신축할 계획이다.

공장이 완공되면 일본에서 전량 수입하는 반도체 패키징·디스플레이용 드라이 필름을 국내에서 생산할 수 있게 된다.

생산 제품은 프린트 배선판의 회로 패턴을 보호하는 절연 코팅 재료로, 전기적 불량 방지와 절연성 확보를 위한 필수 재료다.

도는 이번 투자 유치로 앞으로 5년간 1천120억원의 수입대체 효과 등 총 1천320억 원의 경제효과와 46명의 신규 고용 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내다봤다.

양승조 지사는 "이번 투자 유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이란 어려운 상황 속에서 이뤄진 것이어서 의미가 크다"며 "한국다이요잉크의 투자가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각종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경기도 안산에 본사를 둔 한국다이요잉크는 프린트 배선판용 솔더 레지스트 잉크 전문기업으로, 생산 제품이 국내시장의 70%를 점유한다.

1953년 설립된 일본 다이요잉크는 도쿄에 본사를 둔 글로벌 기업으로, 2019년 기준 매출액 8천69억원에 종업원 수는 1천250명에 달한다. 한국, 미국, 중국 등 7개국에 공장을 보유하고 있다.

sw21@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20.05.20)

INVEST KOREA

13, Heolleung-ro, Seocho-gu, Seoul, Republic of Korea (06792) | E-mail ikonline@kotra.or.kr

Korea Trade-Investment Promotion Agency | Copyright 2006. Invest KORE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