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광주시, 13개사와 912억원 규모 투자협약 체결
작성일
2015.12.23
조회수
313

광주시는 21일 시청 3층 비즈니스룸에서 한국상용트럭(주), (주)대덕아이엠티 등 13개 기업과 투자액 912억원, 고용 492명을 창출하는 내용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투자 유형별로는 자동차산업 분야에 한국상용트럭(주) 등 4개 기업 309억원, 에너지산업 분야에 (유)성경글라스 160억원 등 6개 기업 304억원, 광산업 분야에 네온포토닉스 등 3개 기업 299억원 등 총 13개 기업 912억원으로 집계됐다.

한국상용트럭(주)은 올해 350억원 규모 매출이 예상되는 특장차(가변축) 분야 전국 1위 기업으로 광주에 100억원을 투자하고 특장차 유압실린더 전문제조업체인 대전시 소재 (주)대덕아이엠티가 공장 신설을 위해 80억원을 신규 투자하는 등 광주가 특장차 제조 분야 전국 1위도시의 명성을 계속 이어갈 전망이다.

시는 광주가 특장차 분야 전국 1위의 생산도시가 될 수 있었던 것은 광주기아자동차 모태인 아시아자동차에서 근무한 특장차 관련 전문 인력들이 현장에서 오랜 시간 쌓은 기술·경영노하우가 지역 내 축적돼 있고, 부품업체 간 협업시스템이 잘 구축돼 있기 때문인 것으로 평가했다.

이번 투자유치를 계기로 광주에 소재한 (주)화인특장, 대경특장(주), AM특장(주) 등과 함께 광주가 특장차분야 동북아 생산거점으로 기반을 굳히고 광주가 자동차 100만대 생산도시로 가는 한 축을 담당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윤장현 광주시장은 투자협약식에서 “세계 경제가 어려운 상황임에도 시정의 최우선 가치인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동참해 주신 기업대표 분들께 감사하다”며 “기업의 소중한 결단이 반드시 성공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15.1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