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광주시, 200개 기업 투자설명회…세계 3위 중국 로봇사와 협약
작성일
2019.12.03
조회수
117



(광주=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광주시가 국내외 유수 기업들에 구애 끝에 중국의 로봇 분야 선도 기업 등과 협약을 맺는 성과를 냈다.

광주시는 29일 서울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투자환경 설명회를 열고 인공지능, 친환경 자동차, 스마트 에너지, 공기 등 산업 현황과 투자환경을 설명했다.

스마트 에너지·공기 산업 파트너사인 한전, LG전자 등을 비롯해 연구원만 4천여명에 달하는 세계 3위 로봇 기업인 중국 신송 로봇 투자 유한회사 등 200여개 기업이 참여했다.

기업들은 설명회에 앞서 1박 2일 일정으로 광주를 방문해 인공지능 산업단지가 들어설 첨단 3지구, 광주과학기술원 등을 답사하기도 했다.

친환경 전기 상용차 제조사, 뷰티 제품 업체, 웹툰 제작사 등 중국 기업과 대영, 현대하이텍, 쿠팡 풀필먼트 서비스 등 10개사는 광주시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하오 쟌강 신송 로봇 투자 유한회사 총재는 "이용섭 광주시장이 가장 듣고 싶어 하는 '광주에 투자하겠다'는 말을 이 자리에서 직접 해드리는 것으로 감사함을 표현하고 싶다"며 "신송은 협력 파트너로 영원히 같이 가겠다"고 말했다.

광주시는 이전, 신·증설 기업을 대상으로 분양가 20% 이내 입지 보조금과 20억원 초과 설비투자액의 5% 이내 설비 보조금 등을 지원하고 있다.

500억원 이상 투자하거나 상시 고용인원이 300명 이상이면 투자금액의 최대 10%까지 지원한다.

이용섭 시장은 "광주에 투자하면 반드시 성공할 수 있다는 공식을 만들겠다"며 "인공지능, 친환경 자동차 등 11대 미래 전략산업을 집중적으로 육성하고 지원해 광주를 투자하기 좋고 기업 하기 좋은 도시로 만들 테니 적극적으로 투자해 달라"고 요청했다.


sangwon700@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9.1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