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광주시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창출 75억원 투입
작성일
2020.03.23
조회수
112



광주시는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2006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이번 사업은 지역 및 산업별 특성에 맞는 일자리창출, 인적자원 개발 등을 위해 지자체가 일자리사업을 제안하면 고용노동부가 선정해 예산을 지원한다.

올해는 국비 58억5000만원, 지방비 16억5000만원 등 역대 최대 규모의 예산을 투입해 광주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 고용혁신추진단과 함께 시행하는 지역혁신 프로젝트사업 12개, 일반사업 3개 등 총 15개 일자리사업을 추진한다.

이 중 지역혁신 선도사업을 발굴하고 육성하기 위한 지역혁신 프로젝트사업 규모는 국비 38억8000만원을 확보해 전국 17개 시·도 중 부산에 이어 2위를 기록했다.

광주시는 지방비 13억6000만원을 추가로 매칭해 52억4000만원 규모로 '이중 위기 선제대응', '수요-공급 균형 기반 일자리창출', '주력산업 융합 트랜스포메이션' 등 3개의 프로젝트를 실시한다.

프로젝트에는 광주그린카진흥원, 전자부품연구원, 한국광산업진흥회, 한국자동차연구원, 광주테크노파크, 광주상공회의소, 광주디자인센터, 지역고용정책연구원, 광주과학기술원, 한국공기안전원 등 각 분야 전문성을 보유한 10개의 수행기관이 참여한다.

광주시는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사업을 통해 고용창출 1030명, 기업지원 151개사, 인력양성 291명 등의 실적이 나타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남언 광주시 일자리경제실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자동차·가전 등 대표산업 위기에 선제 대응하고, 노동시장 불균형 해소가 가능한 수요와 공급에 맞는 양질의 일자리창출로 선순환 체계를 구축하겠다"며 "사업 수행기관들이 코로나19 등으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광주시만의 차별화된 일자리를 발굴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뉴시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20.03.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