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광주시, 실리콘밸리 투자유치 모색…"배터리 시장 선점"
작성일
2021.05.12
조회수
92

광주시·광주경제자유구역청, '라운드 테이블' 행사 개최

(광주=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광주시가 자동차 배터리 세계 시장 선점에 나선다.

광주시는 11일 광주 경제자유구역청과 함께 김대중컨벤션센터 K 스튜디오에서 실리콘밸리 투자유치 라운드 테이블 행사를 열었다.

'차세대 배터리 기술과 새로운 글로벌 공급망 기회'를 주제로 한 행사는 실리콘밸리 선진 기술 이전, 합작회사 투자 유치를 위해 마련됐다.

글로벌 배터리 산업 전망, 한국 배터리 산업 현황, 국제 비즈니스 전략 등과 관련한 국내외 전문가의 발제, 토론이 이어졌다.

문국현 실리콘밸리 비즈니스 포럼 공동회장은 "실리콘밸리와 광주의 만남은 역사적인 계기가 될 것"이라며 "광주에서 새로운 배터리 기술을 세상에 소개하고, 한국에서 관련 산업이 성장할 수 있는 가능성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라고 평가했다.

12일에는 실리콘밸리 차세대 배터리 기술력을 가진 스타트업과 국내 관심 기업 등이 참여하는 기업 간 거래(B2B) 비공개회의가 진행된다.

실리콘밸리와 국내 기업의 합작 투자가 성사될 것으로 광주시는 기대했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광주시민의 변화와 혁신을 두려워하지 않는 DNA, 시대를 선도하는 소명 의식과 강한 도전정신이 실리콘밸리 비즈니스포럼과 손을 잡으면 세계적인 배터리 경쟁에서 큰 성취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sangwon700@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21.05.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