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한국콘텐츠진흥원, 빛가람 나주시대 개막
작성일
2014.06.03
조회수
362

연합뉴스에 따르면,

광주전남 공동혁신도시 내 신사옥 이전…2일부터 공식 업무

(나주=연합뉴스) 송형일 기자 = 국내 콘텐츠산업의 총괄 지원기관인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 원장 홍상표. 이하 콘진원)이 광주전남 공동혁신도시(빛가람)에서 2일부터 공식 업무에 들어간다.

콘진원은 국가균형발전특별법에 따른 정부의 공기업 지방 이전 계획에 따라 지난 2011년 6월 서울 마포구 상암동에 위치한 본원 건물을 매각하고 전남 나주로의 이전을 추진해 왔다.

나주본원은 총공사비 350여억 원을 들여 2012년 11월 착공해 올해 5월 완공됐다.

부지면적 1만532㎡, 전체 면적 1만2천189㎡에 지상 5층, 지하 1층 규모로 에너지 생산형 친환경 사옥으로 건립됐다.

콘진원은 서울 등 수도권에 집중해있는 콘텐츠 기업의 불편 최소화를 위해 서울사무소에 잔류하는 콘텐츠종합지원센터(☎1566-1114), 콘텐츠분쟁조정위원회, 심사평가지원단 등 직원 40여명을 제외한 170여명이 나주 사옥에서 근무하게 된다.

콘진원은 수도권에 집중해 있는 콘텐츠 관련업체들과 긴밀한 업무추진을 위해 과도기적으로 최소 인원을 서울에 잔류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공식 이전행사는 이전이 마무리되는 7월 중에 지역민들과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콘진원은 나주 이전을 계기로 지역별 문화와 지역민의 창의성 및 아이디어를 기반으로 하는 지역 콘텐츠산업 활성화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홍상표 원장은 "세계적인 글로벌 콘텐츠의 경우 한 지역의 문화 콘텐츠에 뿌리를 둔 사례가 많다"면서 "지역 콘텐츠산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지역 간 문화격차 해소와 일자리 창출, 콘텐츠 관련 산업의 발전을 향도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전남지역민도 콘진원 이전을 계기로 아시아 문화중심도시 조성사업의 활성화와 함께 광주전남 공동혁신도시 발전에 큰 시너지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지난 2009년 한국문화콘텐츠진흥원, (재)한국방송영상산업진흥원, 한국게임산업진흥원, (재)문화콘텐츠센터, 한국소프트웨어진흥원 디지털콘텐츠사업단 등이 통합된 조직이다.

방송, 게임, 애니메이션, 캐릭터, 만화 등 장르별 킬러 콘텐츠의 생산 및 유통을 지원하는 한편, 공정한 콘텐츠 생태계 조성과 창의 인력양성, 차세대 콘텐츠 개발 및 해외진출 지원 등에 역점을 둔 준정부기관이다.

nicepe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4.05.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