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부산시, '국제어업 교류센터' 유치 추진
작성일
2011.02.08
조회수
676
제목 없음

연합뉴스에 따르면,

   외국인 선원 현장 적응 전문적 교육 담당

   부산시는 외국인 선원의 현장 적응을 전문적으로 교육할 '국제어업 교류센터'의 부산 유치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4일 밝혔다.

   국제어업교류센터는 농식품부가 수산업 기반 혁신 계획의 하나로 추진 중인 사업으로, 내년부터 2014년까지 605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건립될 예정이다.

   외국인 선원은 물론 내국인 선원 등 연간 3천800명을 전문적으로 교육할 예정이며, 농식품부는 다음달부터 국제어업교류센터 설립을 위한 연구용역을 실시한 뒤 내년부터 센터 건립과 실습선 건조에 나설 방침이다.

   부산시는 해양도시 위상 제고 차원에서 국제어업 교류센터를 유치키로 하고, 이미 농식품부에 센터 설립 후보지로 수의과학검역원 영남지원과 부경대 수산과학연구소를 추천한 것으로 알려졌다.

   부산시는 "정부의 센터 설립 계획단계부터 부산 설립이 전제될 수 있도록 정부를 상대로 한 당위성 설명 등 적극적인 유치 노력을 전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부산시와 함께 인천 등 일부 지자체가 국제어업교류센터의 유치를 희망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1.0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