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부산 기장군 첨단과학 인프라 구축사업 '순항'
작성일
2012.02.22
조회수
689
제목 없음

연합뉴스에 따르면,

   부산 기장에 중입자가속기 첫삽
부산 기장에 중입자가속기 첫삽
'꿈의 암치료기'로 불리는 의료용 중입자가속기 건립사업이 마침내 첫 삽을 떴다. 5일 오후 부산 기장군 장안읍 좌동리 동남권원자력의학원 인근 부지에서 열린 '의료용 중입자가속기센터' 기공식에서 허남식 부산시장과 안경률 김세연 국회의원 등 참석자들이 발파버튼을 누르고 있다.

   동부산권인 부산 기장군을 중심으로 한 첨단과학 인프라 관련 시설 공사와 개발사업이 올해 일제히 본궤도에 오를 전망이다.

   부산시는 '의료용 중입자가속기 센터 건립사업'이 오는 7월 부지 정지에 이어 8월 건축공사가 시작될 예정이라고 20일 밝혔다.

   꿈의 암 치료기로 불리는 중입자 가속기는 중입자(탄소입자)를 빛의 속도에 가깝게 가속하는 장비를 말한다. 중입자 치료시스템과 연결해 가속된 탄소입자를 체내 깊숙한 곳에 침투시켜 암세포를 정확하게 파괴한다.

   이번 사업에는 국비와 시비 등 1천950억원이 투입된다. 기장군 장안읍 8만8천㎡ 부지에 중입자치료센터, 지상 3층 규모의 중입자가속기 조립ㆍ연구동이 세워진다.

   방사선 의과학기술원, 국립노화종합연구원, 동위원소이용연구소 등을 유치하기 위한 기장군 장안읍 일원의 '동남권 방사선 의과학 일반산업단지 개발사업'도 오는 6월께 산업단지 지정 절차를 마무리하고 연말 또는 내년 1월 착공된다.

   의과학 단지는 2천900억원이 투입돼 2016년까지 13만㎡ 규모로 조성된다.

   20MWt급 연구로 1기 및 동위원소 생산시설 등으로 이뤄진 기장군 장안읍 수출용 신형연구로 개발사업도 오는 3월 개념 설계에 착수하고 연말부터 부지공사 등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간다.

   이와 함께 기장군 동부산관광단지 내 연면적 11만3천㎡ 규모의 국립부산과학관은 2015년 완공 목표로 6월부터 실시설계에 들어가 연말 또는 내년 1월 건축공사가 시작된다.

도내 음식ㆍ숙박업소와 쇼핑업체 등 다양한 분야에서 부가가치가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2.0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