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부산시, 도심 곳곳에 옥상농원 조성
작성일
2012.08.21
조회수
445
제목 없음

연합뉴스에 따르면,

도시 건물옥상에 생명을 불어넣는 부산시의 '옥상농원 조성사업'이 시범적으로 추진된다.

부산시는 '부산시 소프트파워 전략시책'의 하나로 서, 동, 부산진, 남, 북, 해운대, 사하, 금정, 연제, 사상구 등 10개 구에 도시옥상농원 시범마을 13곳(250가구 참여)을 조성한다고 14일 밝혔다.

옥상농원 시범단지 조성은 옥상을 녹색체험공간으로 변모시켜 도시미관 개선, 도시 열섬 현상 방지, 이웃과의 교류 확대 등 도시환경 개선은 물론 시민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사업이다.

옥상농원 시범마을은 옥상농원 설치가 가능한 20가구 이상이 참여하는 공동체를 1개의 시범마을로 구성된다.

1개 시범마을 사업비는 1천만원으로 80%인 800만원은 시비 보조금, 20%인 200만원은 자부담이다.

참여가구는 옥상농원 유형을 자율적으로 결정할 수 있다.

자부담 10만원만 부담하면 본인 선택유형을 옥상에 설치하고 상토와 유기비료를 채워 농작물을 즉시 재배할 수 있도록 설치해 준다.

참여를 희망하는 가구는 통, 반, 또는 자연마을별 20가구 이상 참여자로 옥상농원 공동체를 구성하여 해당 구청 경제진흥과 또는 지역경제과(도시농업담당)에 신청하면 된다.

부산시는 시범사업에 이어 내년부터 범시민적인 도시옥상농원 조성 붐 제고를 위해 ▲도시옥상농원 시범마을 확대 ▲학교 농원(School Farm) 조성 ▲이웃사랑 텃밭 조성 ▲자치센터 가정생활 원예 강좌개설 등 옥상농원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방안을 구상하고 있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2.08.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