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부산불꽃축제 "세계인이 즐기는 축제로…"
작성일
2012.09.10
조회수
466
제목 없음

연합뉴스에 따르면,

부산시는 제8회 부산불꽃축제에 해외 관광객 1만명을 유치하기로 하고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친다고 10일 밝혔다.

   올해 불꽃축제는 부산시와 (재)한국방문의 해 위원회가 공동주최하며 10월26일부터 27일까지 광안리해수욕장에서 열린다.

   부산시는 불꽃축제를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명품관광상품, 세계인이 즐기는 명품 축제로 만들기 위해 해외 관광객을 적극 유치하기로 하고 우선 일본과 중국 관광시장을 집중적으로 공략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 한·중 수교 20주년을 맞아 상하이(上海), 베이징(北京) 등 중국 주요 15개 도시 여유국(관광정책담당 중국정부기구)과 외사처(출입국업무처리 중국정부기구) 관계자를 초청할 방침이다.

   한국방문의 해(2010~2012년) 특별이벤트로 선정된 부산불꽃축제는 올해 8회째를 맞아 더욱 화려하고 다양해진 이벤트로 해외 관광객을 찾아간다.

   축제 첫날인 10월26일 오후 7시 부산 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 열리는 'K-POP 콘서트'를 시작으로 10월 27일에는 오후 4시부터 저녁 8시까지 광안리 해수욕장과 광안대교 일대에서 불꽃 퍼레이드와 음악회가 열려 축제 속의 축제로 행사 전 분위기를 고조시킨다.

   이어 저녁 8시 광안리해수욕장에서 불꽃축제의 하이라이트인 '부산멀티불꽃쇼'가 펼쳐지고 마지막으로 밤 9시부터 10시까지는 불꽃 거리공연이 진행될 예정이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2.09.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