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국내 최대 규모 원자력산업전 내달 부산서 열려
작성일
2014.03.03
조회수
496

연합뉴스에 따르면,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국내 최대 규모의 원자력산업 전시회가 부산 해운대 전시컨벤션센터 벡스코(BEXCO)에서 열린다.

벡스코는 다음 달 16일부터 18일까지 사흘간 한국원자력산업회의 주최로 '2014 부산 국제원자력산업전'을 연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전기전자통신, 폐기물처리와 안전설비, 발전용 기자재와 부품, 측정장비, NDT(비파괴)장비·기술, 응용장비, 원자력 연구와 지원, 국제협력 등 분야로 나눠 진행된다.

국내외 관련 업체들이 상호 기술 교류와 네트워크 확충을 통해 원자력 산업의 안전성을 강화하고 한국 원자력 산업의 발전을 한 단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격년제로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모두 100개사에서 230부스 규모로 참가한다.

주요 참가업체로는 한국수력원자력, 한국전력기술, 한전KPS, 두산중공업, 한전원자력연료, 한국원자력연구원, 한국원자력환경공단 등이 있다.

웨스팅하우스(미국), 도시바(일본), 에너토피아(프랑스), BSI(라트비아), 코난엔지니어링(미국) 등 해외 유수의 원자력 관련 기업도 참가한다.

베트남, 사우디아라비아 등 우리나라가 원전 수주를 유치하는 국가의 고위급 인사 등 해외 바이어 100여 명이 초청돼 원전 관련 기술 수출의 활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부대행사로는 한국원자력산업회의와 한국원자력학회가 주최하는 한국원자력 연차대회가 '변화와 도전-지속 가능한 원자력산업의 경쟁력과 미래 발전 방향'이라는 주제로 함께 열린다.

참가 문의는 '2014 부산 국제원자력산업전' 사무국(☎051-740-7359,7454) 또는 웹사이트(www.nekorea.kr)로 하면 된다.

joseph@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4.03.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