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아시아 최대 방송영상 거래시장 'BCM 2014' 개막
작성일
2014.05.19
조회수
364

아시아 최대 방송영상과 뉴미디어 거래의 장인 '부산콘텐츠마켓(BCM) 2014'가 15일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사흘 간의 일정으로 개막했다.

올해 부산콘텐츠마켓에는 ▲방송견본시, 비즈매칭, 문화콘텐츠펀드 투자계획 설명회, BCM피칭 등 'BCM 마켓' ▲BCM아카데미, UHDTV 및 모바일 정책 세미나와 아시아 차세대 TV콘텐츠포럼 세미나 등 'BCM 포럼' ▲다양한 전시 체험 프로그램인 'BCM 플라자' ▲개막식 환영리셉션 등 공식행사 ▲홍보대사 남규리 팬사인회 등 5개 분야에서 총 16개 행사를 진행된다.

이번 행사에는 46개국 509개 업체의 바이어와 셀러 등 1170명이 사전등록을 했다.

BCM 마켓에서는 드라마, 다큐멘터리, 애니메이션 등 다양한 콘텐츠가 거래된다. 방송영상 콘텐츠를 사고파는 방송견본시 외에도 투자자와 제작사를 이어주는 비즈매칭을 운영해 향후 마케팅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돕는다.

특히 코리아콘텐츠협의회와 투자자문단의 협력으로 BCM 상설매칭사업으로 2건의 투자협약식이 이날 오후 5시30분부터 제1전시장 1홀 카페라운지에서 열리고, 문화콘텐츠펀드 투자계획 설명회도 16일 오후 1시30분부터 회의실 214호에서 진행된다.

중소영상제작사들의 콘텐츠 홍보와 투자유치 활성화를 위해 올해 신설된 BCM 피칭에서는 사전심사를 거쳐 엄선한 7개 회사의 3장르(애니메이션, 다큐멘터리, 영화) 콘텐츠 발표회를 국내외 방송사 및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15일 오후 2시부터 회의실 211호에서 펼친다. 또 부산 우수 콘텐츠로 추천받은 채널나인의 '도전 짱'도 참여한다.

BCM 포럼에서는 지상파 및 종편채널에서 활약 중인 연출가들이 사전 접수한 전국 20개 대학 대학생 및 일반인을 대상으로 실무를 강의하는 BCM아카데미와 UHDTV 및 모바일 정책 세미나, 아시아 차세대 TV콘텐츠포럼 세미나가 열린다.

또 BCM플라자는 일반시민들을 위해 다양한 전시, 체험프로그램으로 구성돼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단위 관람객들에게 인기몰이를 할 것으로 예상된다. '감격시대' '개그콘서트' 등의 세트장과 각종 소품, 3D 콘텐츠가 준비된 올뎃티비 존, 6M 대형로봇을 비롯한 다양한 로봇을 볼 수 있는 로봇 미래 체험 존, '로보카 폴리' 등 어린이를 위한 공연과 전시·체험활동을 할 수 있는 캐릭터 애니메이션 존과 키즈랜드를 제1전시장 2홀에서 행사기간 중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한편 개막식은 이날 오후 5시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열린다. 이 자리에는 부산콘텐츠마켓 조직위원장인 허남식 부산시장을 비롯해 국내·외 방송계 인사들과 홍보대사인 배우 남규리 등이 참석한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14.0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