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베트남 식품박람회에 부산기업 참가…수출시장 개척
작성일
2018.08.10
조회수
232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부산시는 8일부터 11일까지 베트남 호찌민 사이공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국제 식품 및 식음료 박람회'에 10개 지역 업체가 참가해 시장 개척에 나선다고 밝혔다.

부산기업 단체 부스를 꾸려 참가하는 기업은 맛뜰안식품, 대선주조, 신흥F&D, 코리나무역, 한지, 일광제과, 김마루, 보라무역, 에이치비코퍼레이션, 한성기업 등이다.

호찌민 식품 전시회는 베트남과 아시아 지역의 다양한 식품 및 식음료 제품들이 출품되는 전시회로 지난해에는 한국기업 96개사가 참가했다.

베트남은 우리나라 4위의 식품 수입국으로 빠른 경제성장과 젊은 인구 구성에 따라 식품 소비 성장률이 높다.

특히 한류의 영향으로 K-푸드 인기가 높고 한-베트남 자유무역협정으로 한국 식품의 가격경쟁력도 높아 향후 새로운 수출시장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크다.

부산시와 부산상공회의소는 참가기업의 수출 성과를 높이기 위해 코트라와 협력해 현지 시장정보를 제공하는 등 다양한 지원에 나선다.

부산시 관계자는 "향후 성장 가능성이 큰 베트남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롯데마트 등 현지에 진출한 대형 유통기업과의 협력사업을 확대하는 등 수출지원책을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joseph@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8.08.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