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스타트업 지원 플랫폼 '부산 IBK창공' 상반기 중 가동
작성일
2019.01.08
조회수
356


부산시·거래소 등 9일 협약식…30개 기업 발굴·육성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부산시, 한국거래소, IBK기업은행이 부산에서 세계로 나아 갈 창업 초기 벤처기업(스타트업) 발굴과 육성에 나선다.

부산시는 한국거래소(KRX), IBK기업은행과 함께 9일 오후 부산시청에서 'KRX-IBK창공(創工)' 개소를 위한 업무협약을 한다고 7일 밝혔다.

한국거래소와 함께 운영하는 'KRX-IBK창공(創工)'은 문현금융단지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55층 한국거래소에 들어선다.

'IBK창공(創工)'은 기업은행이 운영하는 창업육성 플랫폼이다.

금융시장에서 소외되기 쉬운 초기 창업기업과 혁신·벤처기업 등을 지원한다.

현재 서울 마포와 구로에서 개소해 창업기업 40개를 육성하고 있다.

이곳에서는 투자 34억원, 융자 34억2천만원, 전담 컨설팅 등을 포함한 기업보육 프로그램 264건을 지원했다.

지방에서는 처음 문을 여는 KRX-IBK창공(創工)은 1년에 30여개 스타트업을 선발 지원한다.

설계·시설공사, 운영사·입주기업 선발 등을 거쳐 올해 상반기 중 운영에 들어간다.

KRX-IBK창공(創工)은 부산국제금융센터에 있는 금융공기업이 전폭적으로 지원하며 민간 창업투자사와 파트너십도 구축한다.

한국거래소는 BIFC 한국거래소 본사 내 450㎡ 공간을 제공했고, 거래소·코스닥 상장기업과 연계해 기업 성장 플랫폼도 지원한다.

joseph@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9.0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