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부산시, 글로벌 무역인의 꿈을 이루는 무역마스터 과정 공모
작성일
2019.01.16
조회수
167

부산시는 무역전문인력 집중양성사업인 ‘2019년도 제15기 부산경남 무역마스터과정’을 3월부터 7월까지 5개월간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지역기업에 해외마케팅 전문 인력을 공급하고 청년 취업을 지원하는 '무역마스터 과정'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오는 18일 오후 2시 부산무역회관 6층 대회의실에서 주관기관 합동으로 교육과정 사전설명회를 개최한다.

‘부산경남 무역마스터과정’은 부산시와 (재)부산인재평생교육진흥원, 한국무역협회 부산본부의 공동주관으로 운영된다.

참가자격은 부산·경남지역 미취업청년(만39세 이하) 대학졸업(예정)자로 전공 제한은 없다. 교육과정 수료자는 5개월간 취업을 위한 집중 지원을 받는다.

올해 15기 무역마스터과정은 행정안전부가 지원하는 2019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공모에 선정돼 교육과정을 수료한 청년을 고용하는 기업에는 인건비(최대 5개월간)를 지원해 지역 수출기업 인력난 해소와 청년 일자리 창출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2007년부터 시행된 이 교육과정은 지역 수출기업 역량강화와 청년의 취업지원을 위해 운영함으로써 무역실무교육에 중점을 둔 무역분야 전문인력 양성교육으로 정평이 나 있다. 2018년까지 총 573명의 수료생을 배출해 평균 취업률 86%의 높은 취업성과를 거두고 있다.

지난해는 40여명이 수료해 현재 60% 정도가 취업했다. 이들은 주로 지역기업의 해외마케팅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교육생들은 3월부터 7월까지 총 5개월 동안 ▲무역 및 마케팅실무 ▲외국어(영어·제2외국어) ▲정보화교육 ▲취업 멘토링 ▲CEO 특강 ▲국내외 산업시찰 등 총 1000시간의 교육과정을 이수할 예정이다. 해외 마케팅에 필요한 무역실무와 외국어 등 전문 교육을 한층 더 강화하고, 교육과정 수료 후에는 기업 현장에 즉시 투입 가능한 무역경력직 1년에 준할 정도의 역량을 갖추게 된다.

교육 참가신청은 2월 18일까지 한국무역협회 부산무역아카데미 홈페이지로 하면 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청년 무역전문인력 양성사업은 부산시의 대표적인 우수사업으로 수료생과 채용기업의 만족도가 높고 꾸준히 좋은 성과를 내고 있다”며 “지역의 우수인재들이 많이 참여해 지역수출기업의 주역으로 자리 잡기 바란다”고 말했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19.0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