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부산시 탄소중립 분야 규제 자유특구 사업 발굴
작성일
2021.01.20
조회수
50

부산시청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부산시와 부산테크노파크는 29일까지 '탄소중립분야 규제 자유특구 연계 사업 수요조사'를 시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시는 2019년 7월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 2020년 7월 해양모빌리티 규제 자유특구 지정 이후, 올해는 탄소중립 분야 신규 규제자유특구 지정을 목표로 한다.

이에 부산테크노파크, 지방중기청과 함께 정부의 '2050 탄소중립정책'에 부응하는 규제 특례 사업 분야를 찾으려고 노력하고 있다.

탄소중립 관련 주요 기술 분야는 이산화탄소 포집·활용·저장 기술(CCUS), 에너지 효율화 기술, 수소 관련 기술, 전력거래 효율화 기술, 수소 관련 기술, 친환경차 기술, 바이오 기술, 기타 친환경 선박 기술 등이다.

시는 해당 분야에 대한 규제 특례 발굴을 목적으로 29일까지 관련 수요를 조사한다.

제안을 희망하는 기업·기관 등은 부산시 첨단소재산업과(☎051-888-6744) 또는 부산테크노파크 정책기획단(☎051-865-6981)에 수요조사서를 제출하면 된다.
제안된 사업은 사전검토를 거쳐 중기부에 제출하며 채택 시 규제 자유특구 지정 절차를 거쳐 올해 7월께 선정될 예정이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21.0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