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부산국제조선해양대제전 19일 개막…첨단 조선·플랜트 선보여
작성일
2021.10.15
조회수
22

(부산=연합뉴스) 민영규 기자 = 국내외 조선, 해양플랜트 산업의 첨단 장비와 신기술을 한눈에 볼 수 있는 '2021 부산국제조선해양대제전(코마린)'이 19일부터 22일까지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에서 개최된다.

코마린은 부산시, 산업통상자원부, 한국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 한국조선해양플랜트협회가 2001년부터 격년으로 공동 주최하는 행사로 이번이 11회째다.

올해는 30개국, 700여 개 업체가 1천500개 부스 규모로 참가한다.

현대중공업, 대우조선해양, 한국가스공사, 에스엔시스, 비아이피 등 국내 주요 기업은 물론 에이비비, 에머슨, 콩스버스, 바르질라, 윈지디 등 해외 기업들도 대거 참가한다.

네덜란드, 노르웨이, 덴마크, 독일, 스위스, 영국, 오스트리아 등 10개국은 공동관을 설치한다.

코마린 기간에 조선 기술 및 기자재 해양장비 등 제품 전시와 함께 기술 세미나, 조선해양 기자재 산업 세미나, 마린 엔지니어링 학회 등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진다.

부산시는 비대면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열어 참여 기업의 해외 마케팅을 지원한다.

비대면 온라인 전시회는 올해 말까지 전시회 홈페이지에서 계속된다.

youngkyu@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21.1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