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충북 청주∼제천 무료 고속화도로 '첫삽'…2024년 개통
작성일
2017.05.23
조회수
278


(대전=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충북 청주와 충주, 제천을 잇는 충청 내륙고속화도로 건설이 첫 삽을 떴다.

대전지방국토관리청은 22일 충청내륙고속화도로 1-1공구, 1-2공구 도로 건설공사를 착공했다.

2024년까지 3천366억원을 들여 청주∼증평∼음성 23.1㎞ 구간을 4∼6차로 도로로 건설하게 된다.

현재 실시설계가 진행 중인 충주까지 21.4㎞에 이르는 2개 공구도 올해 하반기 착공해 2024년 함께 개통할 계획이다.

충청 내륙고속화도로 청주∼충주 구간은 자동차전용도로로 건설돼 제한속도가 시속 90km로 기존 국도 36호선에 비해 시속 10㎞ 빨라진다. 길이는 3.4㎞, 통행 시간은 23분가량(53분→30분) 단축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전국토청 관계자는 "충청 내륙지역 산업단지의 물류 수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세종시 등 인접 도시와의 접근성도 좋아져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jyoung@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7.05.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