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보은 드론공역장 개장…관제센터·기상관측장비 갖춰
작성일
2017.07.19
조회수
215


속리산 기슭에 28.3㎢ 규모…활주로 갖춘 전용비행장 조성 계획

(보은=연합뉴스) 박병기 기자 = 충북 보은군은 10일 산외면 신정리에 드론 공역장을 개장했다.

속리산 기슭 28.3㎢에 조성된 공역장은 관제센터·기상관측장비 등을 갖추고 있다.

개장식에서 KT·한화테크원 & 용마로지스 등 드론 관련 업체들은 드론을 이용한 수색, 구호물자 배송, 기상관측 시연을 했다.

보은군은 지난해 12월 국토교통부가 선정한 전국 3곳의 드론 시범사업지에 포함됐다.

이를 계기로 지난 3월에는 국토교통부·항공기술원·시범 사업자 등 31개 기관·업체와 드론 시범사업 추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교환했다.

보은 공역장에는 올해 말까지 통제실과 활주로를 갖춘 드론 전용 비행장 등이 추가로 갖춰질 예정이다.

전국에는 보은 등 7곳에 전용 공역이 조성되고 있다.

국내에서 산업용 드론을 개발·판매하려면 이들 공역에서 비행시험을 거쳐야 한다.

보은군 관계자는 "공역장 개장이 우리 지역을 드론산업의 메카로 육성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bgipark@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7.0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