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축제·관광 전문성 높인다"…영동 축제관광재단 출범
작성일
2017.07.21
조회수
209


(영동=연합뉴스) 박병기 기자 = 충북 영동지역의 축제와 관광정책을 총괄할 전담기구가 설립됐다.

영동군은 17일 영동체육관에서 영동축제관광재단 출범식을 갖고, 전국 1등 축제·관광도시로의 도약을 선언했다.

출범식에는 스텐판킹 세계축제협회(IFEA) 의장과 박세복 영동군수, 정춘택 영동군의회 의장 등이 참석했다.

새로 출범한 재단은 이 지역서 열리는 난계국악축제·포도축제·와인축제·곶감축제를 내실화하고, 체계적인 관광정책을 추진하는 역할을 한다.

전직 공무원과 문화계 인사 등 10명으로 이사진을 꾸렸고, 상근직원 6명을 두고 있다. 사무국은 영동체육관 2층에 있다.

초대 이사장을 맡는 박 군수는 "이번에 출범한 재단이 우리지역의 100년 먹거리를 창출하는 산파역할을 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bgipark@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7.07.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