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아듀 직지코리아'…21일 고려 패션쇼로 화려한 폐막
작성일
2018.10.19
조회수
180


청주 예술의 전당서 폐막식…미디어쇼도 열려

(청주=연합뉴스) 심규석 기자 = 현존하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금속활자본인 직지심체요절(直指心體要節.약칭 직지)의 가치를 세계에 알려 온 글로벌 문화축제인 '2018 청주 직지코리아 국제페스티벌'이 오는 21일 폐막한다.

이날 오후 6시 청주 예술의 전당 광장에서 열릴 폐막식에는 직지코리아 조직위원장인 한범덕 청주시장을 비롯해 하재성 시의회 의장, 관람객, 시민 등 수백여 명이 참석한다.

'균형과 조화'를 주제로 한 상상챔버오케스트라의 식전 공연에 이어 한 시장과 하 의장, 임인호 금속활자장, 자원봉사자, 운영 요원이 천년대종을 3번 치는 것으로 폐막식이 시작된다.

타종식은 직지코리아 국제페스티벌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데 대해 천(天)·지(地)·인(人)에 감사하는 뜻이 담겨 있다.

직지의 가치와 기술, 미래에 대한 메시지를 빛으로 표현한 마지막 미디어쇼가 이어지고 직지코리아 개막에서 폐막까지 21일간의 기록을 담은 영상물이 상영된다.

이번 폐막식에서는 1377년 직지가 탄생한 고려의 문화와 정신을 엿볼 수 있는 '고려 한복 패션쇼'가 한복진흥센터 지원으로 열린다.

슈퍼모델 등 20명의 모델이 국내 대표 디자이너인 문쌍후, 황선태, 문계옥이 작업한 고려 의복 35벌을 입고 런웨이를 펼친다.

직지코리아 조직위 관계자는 "고려 왕실의 대례복과 예복은 물론 귀족층의 관복과 복식, 서민들의 의복까지 엿볼 특별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패션쇼 피날레 무대에서는 슈퍼모델 박별이 직지코리아 국제페스티벌에 전시됐던 직지의 시주자인 묘덕의 의상을 선보인다.

'직지 숲으로의 산책'을 주제로 한 '2018 청주 직지코리아 국제페스티벌'은 오는 21일까지 이어진다.

ks@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8.1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