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충주시, 농업회사 법인 나래와 180억원 투자 협약
작성일
2019.05.02
조회수
148


2020년 계란 제품 생산공장 완공…61명 고용 창출 효과 기대

(충주=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충북 충주시는 29일 농업회사 법인 나래와 180억원 규모의 투자 협약을 체결했다.

계란장, 에그 샐러드 등 계란 관련 식품을 생산하는 나래는 충주 메가폴리스에 180억원을 투자해 2020년까지 2만1천629㎡의 부지에 건축 면적 7천410㎡ 규모의 생산공장을 신축한다.

나래 공장이 들어서면 61명의 고용 창출 효과를 거둘 것으로 충주시는 보고 있다.

충주시는 나래 투자 유치로 충주 메가폴리스 분양률을 97%로 끌어올렸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나래가 충주에 안정적으로 정착, 성공적인 기업이 될 수 있도록 공장 인허가, 인력 공급, 수출 등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pjk@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9.04.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