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현대엘리베이터, 충북도·충주시와 2천500억원 투자협약
작성일
2019.07.05
조회수
175


(서울=연합뉴스) 최재서 기자 = 현대엘리베이터[017800]는 공장 이전지인 충청북도·충주시와 2천500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에 따라 현대엘리베이터는 오는 2028년까지 경기 이천 본사의 충주시 이전과 스마트 공장 신설, 물류센터 조성 등에 총 2천500억원을 투자하게 된다.

충청북도와 충주시는 부지 및 설비 투자 지원, 세제 혜택 등 행정적 지원을 약속했으며 도 소재 대학 및 특성화 고등학교와 연계한 일자리 매칭도 추진할 계획이다.

이날 충북도청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과 이시종 충북도시자, 조길형 충주시장 등 20여명이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정은 회장은 "충주시에 통합 조성될 스마트 팩토리와 본사, 물류센터는 새로운 도전이자 시작"이라며 "스마트 팩토리로 승강기 산업의 새 패러다임을 선도하고 충북, 충주 지역 경제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현대엘리베이터는 지난 5월 경기 이천에 있던 본사와 공장을 충북 충주시로 이전한다고 발표하면서 신설 공장은 '스마트 팩토리'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acui721@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9.07.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