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청주시, 중소기업 수출증진 10개 사업 펼친다
작성일
2020.02.06
조회수
120



충북 청주시는 올해 중소기업 수출증진을 위한 10개 사업에 4억9700만원을 투입한다고 6일 밝혔다.

시는 한국무역보험공사 충북지사, 충북기업진흥원 등 6개 유관기관과 함께 수출기업 외국어 통·번역 지원사업, 수출기업 해외온라인쇼핑몰 입점 지원을 중점 추진한다.

수출무역 보험지원 사업은 일본 수출규제 피해 기업에 우선 지원하고, 해외물류비 지원사업은 원자재 수입국을 변경하고자 하는 기업으로 확대한다.

지역 대학생들이 중소기업의 해외 마케팅을 지원하며 무역실무를 체득하는 '지역특화 청년무역전문가 양성사업'과 특허·상표 출원으로 비관세 장벽을 극복하는 '해외규격인증 획득지원 사업' 등도 지속 추진한다.

시 관계자는 "지난해 일본 수출규제와 미·중 무역갈등 등대외 악재로 지역 수출기업이 큰 어려움을 겪었다"며 "외풍에 흔들리지 않는 수출기반을 다질 수 있도록 역량강화, 자금지원, 수출시장 다변화 등 전방위적으로 수출환경을 개선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20.02.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