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충북도, 방사광가속기 산업 생태계 조성…기술개발 지원사업 적극 추진
작성일
2021.10.08
조회수
97



[청주=뉴시스] 천영준 기자 = 충북도가 청주 오창에 들어서는 다목적 방사광가속기의 적기 구축과 지역 내 관련 산업의 성장 생태계 조성 등을 위해 '가속기장치 선도기술 개발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30일 충북도에 따르면 10월 1일부터 한 달 동안 이 사업에 대해 공고한다. 이어 도내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같은 달 25일부터 11월 1일까지 온라인으로 신청서를 받는다.

공모 방식은 기업 단독이나 산·학·연 컨소시엄을 구성해 참여할 수 있다. 도는 신청한 기업에 대한 서면 평가, 현장실태 조사, 발표 평가를 거쳐 12월초 선정해 발표할 예정이다.

선정된 기업은 부스터 전자석과 전원장치 등 가속기 관련 13개 분야에서 지원 받는다. 기술개발 과제를 선정하고 집중 육성한다. 과제로 운영한다. 과제당 사업비는 단독은 최대 1억원, 컨소시엄은 1억5000만원이다.

도는 10월 13일 충북테크노파크에서 기업의 이해를 돕기 위해 사업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도는 이 사업을 통해 지역 내 가속기 관련 기업의 기술 개발과 사업화를 촉진한다는 구상이다. 가속기 전문기업의 투자 유치도 끌어낼 계획이다.

충북도 관계자는 "향후 5년간 예산을 집중적으로 투입해 기업이 가속기 관련 원천기술을 확보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며 "지역 내 가속기 관련 산업을 육성하고, 방사광가속기의 성공 구축을 견인할 것"이라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충북도나 충북테크노파크 홈페이지에 게시된 공고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yjc@newsis.com


<저작권자(c) 뉴시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21.0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