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괴산군, '바다없는 내륙'에 수산단지 본격추진
작성일
2014.02.27
조회수
197

연합뉴스에 따르면,

(괴산=연합뉴스) 변우열 기자 = 바다가 없는 충북 괴산군에 대규모 수산식품산업 거점단지 조성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된다.

괴산군은 괴산읍 대덕리 일대 6만6천여㎡ 터에 '충청도 수산식품 산업거점단지'를 조성하기 위해 사업 예정부지에 대한 보상 감정평가를 마치고 실시설계에 들어갔다고 25일 밝혔다.

217억원을 들여 2016년 준공할 이 단지에는 민물고기 양식장, 수산식품 가공시설, 수산식품 연구개발(R&D)시설, 수산물 홍보·판매장, 물류시설 등을 조성할 계획이다.

이곳은 전국 중부권에서 처음으로 추진되는 대규모 수산식품 연구·가공·판매 복합시설이다.

괴산군은 이 단지와 연계해 수산물 도매센터도 건립하기 위해 올 하반기에 타당성 연구에 들어갈 예정이다.

또 해양수산부가 전국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공모할 '내수면 양식단지 조성 사업'의 확보에도 나설 계획이다. 이를 위해 군은 괴산군 내 달천강 등을 중심으로 대규모 양식장과 관광체험형 시설을 조성하는 사업계획을 마련하고 있다.

이와 함께 해양수산부가 구상하는 내수면 생태 목장화 사업의 확보에도 나설 방침이다.

괴산군 관계자는 "수자원이 풍부한 괴산댐과 30여개의 크고 작은 저수지가 있는 괴산군을 내륙의 최대 수산물 단지로 만들기 위해 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산막이 옛길 등과 연계하면 좋은 관광상품도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bwy@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4.02.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