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전북도·김제시, 기업 3곳과 투자협약
작성일
2019.04.10
조회수
106


(김제=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전북도와 김제시는 8일 김제시청에서 평강비아이엠과 대승, 에프엔에스에너지 등 기업 3곳과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특장차 제조기업인 평강비아이엠은 김제백구농공단지 2만7천여㎡ 터에 52억원을 들여 공장을 설립한다.

자동차 부품 제조기업인 대승은 지평선 일반산업단지 부지 3만3천여㎡에 247억원을 투자해 공장을 증설한다.

태양광 부품 생산업체인 에프엔에스에너지는 지평선 일반산단 9천900㎡에 80억원을 투자한다.

나석훈 전북도 일자리경제국장은 "이른 시일 내에 공장 건설이 이뤄지도록 도와 김제시는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sollenso@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9.04.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