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드론산업 현재와 미래… 전주서 국제박람회 개막
작성일
2019.07.10
조회수
122


(전주=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드론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살펴보는 국제박람회가 5일 전주에서 개막했다.

전주시와 국토교통부는 이날 오후 김승수 시장과 어명소 국토부 항공정책관, 정동영 국회의원, 시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2019 드론산업 박람회' 개막식을 했다.

7일까지 사흘간 열릴 박람회에는 드론 관련 기자재를 생산하는 국내외 80여개 업체가 참가해 드론산업의 저변 확대와 신기술 발굴, 산업 발전기반 현황을 보여준다.

박람회장에는 200여개 부스가 운영되고 드론 전시회, 첨단기술 시연 등이 펼쳐진다. 해외 명사 강연, 드론 규제 샌드박스(유예 제도) 설명회 등도 곁들여진다. 드론 축구 전국대회를 포함한 드론 관련 레저스포츠 행사도 열린다.

특히 드론 체험관·산업관·기술관·융합사업관·해외기업관 등 5개 전시관에서 박람회 내내 드론 관련 첨단 제품들과 기술들이 소개되고 시민들이 쉽게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체험행사도 준비된다.

7일에는 '드론 축구 수출 200만 달러 돌파' 축하 행사도 열린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개막식에서 "2016년 최첨단 탄소 소재와 드론, 정보통신기술(ICT)을 융·복합해 세계 최초로 드론 축구 기술을 개발한 전주시는 지난해 대한 드론축구협회를 공식 출범해 드론 도시로 도약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 드론 시험·평가·인증시스템 구축과 드론 제조기반 확충, 전문 인력 양성 등에 전력하겠다"고 김 시장은 덧붙였다.

ichong@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9.07.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