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정읍시, 소성식품특화농공단지 강소기업 4곳 투자협약
작성일
2021.04.08
조회수
107

정읍시, 소성식품특화농공단지 강소기업 4곳 투자협약



'유진섭(중앙) 전북 정읍시장은 둥지쌍화탕, 선혜청한과, 토속식품, 참누룽지와 투자협약을 맺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이학권 기자 =7일 유진섭(중앙) 전북 정읍시장은 둥지쌍화탕, 선혜청한과, 토속식품, 참누룽지와 투자협약을 맺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 = 정읍시 제공).2021.04.0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정읍=뉴시스] 이학권 기자 = 전북 정읍시는 소성 식품특화농공단지에 입주를 희망하는 둥지쌍화탕, 선혜청한과, 토속식품, 참누룽지 등 4개 강소기업과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들 기업은 협약을 통해 올해 하반기 착공을 목표로 총 33억원을 투자하고, 약 20명을 신규로 고용키로 했다.

둥지쌍화탕㈜ 올해 새롭게 신설한 법인으로 주 생산품인 쌍화탕을 가공, 판매하는 기업이다.

이 업체는 식품단지 3581㎡에 10억을 투자해 7개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한다.

40년 전통의 명품 한과를 제조하는 선혜청한과(총 5686㎡)는 10억원을 투자해 3명을 채용하고, 누룽지 가공 생산업체는 참누룽지(2099㎡)는 8억원을 투자 8명, 전통 엿 생산업체인 토속식품(3328㎡)은 5억원을 투자 3명을 채용한다는 계획이다.

시는 투자보조금 지원과 인허가 절차 진행 등의 행정적 제반 필요사항에 대해 적극적으로 협조할 방침이다.

소성 식품특화농공단지는 정읍시 소성면 등계리 및 신천리 일원에 23만852㎡(산업용지 16만3717㎡)로 조성된 음·식품 전용 농공단지다.

식품 관련 기업이 입주하면 각종 세제 혜택과 직접 생산품에 대한 수의계약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4월 현재 다원 FS를 비롯해 탐이나식품 등 7개 기업이 입주해 있다.

유진섭 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도 불구하고, 정읍에 투자를 결정해준 대표님들께 감사 드린다"며 "오늘 협약을 맺은 4개 기업이 정읍경제를 견인하는 알찬 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행정적·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un-0550@newsis.com



<저작권자(c) 뉴시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21.04.07)